자살교사

 

원수가 살고자하는 마음을 포기한 영혼에게 찾아가 자살교사를 할 때 사용하는 가장 효과적인 거짓말은 다음과 같이 네 가지다.

 

첫째 ‘지금까지 얼마나 힘들었니?’라고 위로하는 척하며 하루하루 사는 게 지옥이니 죽는 것이 낫다고 거짓말한다. 그러나 그가 지나온 삶 가운데서 마음의 기쁨과 평안을 누리지 못했던 것은 그의 마음속에 있는 죄와 세상의 짐을 십자가아래에 내려놓지 않았기 때문이요 아버지께서는 한 영혼 한 영혼이 언제든지 아들의 십자가로 돌아오길 애타게 기다리시고 계신다. 그러므로 누구든지 살고자하는 마음을 가지면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다. 그러나 결국 원수의 거짓말을 듣고 살인하면 그의 영혼이 육에서 나오자마자 더 이상의 기회가 없음을 깨닫고 후회하되 죄의 형벌로 들어간 이후로는 영원히 자신을 원망한다.

 

둘째 ‘전부 네 탓이고 네가 문제이니 너만 죽으면 모든 것이 해결된다.’라고 거짓말한다. 그러나 그를 죽이기 위해 지금까지 그런 현실로 몰고 온 자는 현재 그의 안에서 비난하며 죄책감을 심어주고 있는 바로 그 원수다. 그러므로 누구든지 자신을 죽이기 위해 그 상황으로 몰아넣은 그 원수를 미워하되 살고자하는 마음을 가지고 십자가를 붙들면 아버지께서는 그를 용서하시고 기쁨과 소망의 길을 열어주신다.

 

셋째 ‘죽으면 모든 고통과 고난을 잊고 편안하고 좋은 곳으로 간다.’고 거짓말한다. 그러나 육체에서 나온 영혼이 그리스도의 법적인 심판을 받고 들어가는 그 유황불 못에는 사람들이 상상할 수 없는 고통스런 죄의 형벌이 기다리고 있다. 또한 유황불 못은 영원하되 아버지의 나라에는 영원한 안식이 있다. 그러므로 누구든지 살고자하는 마음을 가지고 생명의 십자가를 붙드는 자는 영원한 안식을 약속 받는다.

 

넷째 “너에게 지금 무슨 소망과 행복이 있니? 넌 지금보다 더 나아질 수 없는데 도대체 왜 사니? 앞으로 얼마나 더 살지 모르겠지만 결국엔 죽는 게 인생 아니냐?” 그러나 누구든지 십자가의 은혜를 붙드는 자는 거룩하신 영께서 낙심과 절망가운데서 그를 일으켜 세워주시니 그는 천국의 소망을 얻게 되고 또한 이 땅에서 사는 이유도 알게 되고 나중에 육신을 떠났을 때는 아버지의 영원한 나라에 들어가 영원토록 기쁨과 평안을 누린다.

 

또한 안타까운 것은 원수는 살고자하는 마음을 포기한 영혼들 가운데 그 동안 자기의 거짓말을 아주 잘 듣고 따라온 자에게는 마지막으로 이런 거짓말도 슬쩍 던져본다. “세상살이가 얼마나 힘드니? 그러니 너희 자식들도 함께 데려가면 이보다 더 좋은 선물과 사랑이 어디 있겠냐?”

 

6일째 창조된 첫째사람과 달리 안식 후 첫날 8일째 지음을 받은 아담의 심장 안에는 선한 마음이 있으니 그 마음의 깊은 곳에 셋째하늘의 아버지께로 온 영원한 영이 있다. 그러므로 그의 심장이 쉬지 않고 움직이듯이 사람은 누구나 그 심장의 안에 살고자하는 마음이 있다. 그리하여 심장과 살고자하는 마음에 대해 깨달은 사람은 한 영혼이 품고 있는 그 살고자하는 마음을 이해하고 모든 사람의 영혼을 불쌍히 여길 수 있으니 첫째로는 자신의 영혼을 불쌍히 여김이요 둘째로는 가족의 영혼을 불쌍히 여김이요 셋째로는 친척과 친지의 영혼을 불쌍히 여김이요 넷째로는 이웃의 영혼을 불쌍히 여김이니 그는 자신과 주변의 영혼들을 돌보며 그들에게 한마디 말을 하여도 썩어질 육이나 헛된 세상의 말이 아닌 오직 영혼을 위한 말을 전해줄 수 있게 되는 것이다.

 

또한 살고자하는 마음을 가진 영혼은 그리스도의 피를 의지하므로 자기의 생명을 그 누구에게도 내어주지 아니하고 오직 십자가 앞에다 자신의 온 마음과 생명을 다 내어 놓는다. 그러므로 이미 사망으로 들어간 원수가 죽이기 위해 찾아온다 할지라도 살고자하는 마음이 있는 영혼은 원수의 말을 거부하니 악한 자의 자살교사는 성립되지 못한다. 그러나 살고자하는 마음을 버리거나 더럽히거나 포기한 영혼들은 그리스도의 피를 의지할 이유가 없으니 그의 마음과 생명은 이미 십자가에서 떠났다. 그리하여 그런 영혼에게는 영원한 사망으로 데려가기 위해 찾아온 원수가 몇 마디만 해도 자신을 죽이겠노라 결단하게 되어 있으니 악한 자의 자살교사가 쉽게 이루어지는 것이다. 그러므로 원수에게 자살교사를 받은 가룟유다를 보라. 그의 영혼이 살고자하는 마음을 버렸기에 그리스도께로 떠난 그의 생명과 마음이 악한 자의 자살교사를 받아들여 실제행동으로 옮겼던 것이되 성전의 악한 목자들가운데 높은 자리에 있던 사울은 가룟유다보다 더 많이 그리스도를 죽였음에도 불구하고 살고자하는 마음을 가지고 십자가를 붙들고 회개했기에 그 생명을 이루었던 것이다.

 

“하나님이 자기 형상 곧 하나님의 형상대로 사람을 창조하시되 남자와 여자를 창조하시고”

“여호와 하나님이 흙으로 사람을 지으시고 생기를 그 코에 불어넣으시니 사람이 생령이 된지라”

“첫 사람은 땅에서 났으니 흙에 속한 자이거니와 둘째 사람은 하늘에서 나셨느니라”

“거기는 구더기도 죽지 않고 불도 꺼지지 아니하느니라”

“우리가 흙에 속한 자의 형상을 입은 것같이 또한 하늘에 속한 자의 형상을 입으리라”

“악인의 악을 끊고 의인을 세우소서 의로우신 하나님이 사람의 심장을 감찰하시나이다”

“내가 예수 그리스도의 심장으로 너희 무리를 어떻게 사모하는지 하나님이 내 증인이시니라”

“누구든지 자기 친족 특히 자기 가족을 돌아보지 아니하면 믿음을 배반한 자요 불신자보다 더 악한 자니라”

“살리는 것은 영이니 육은 무익하니라 내가 너희에게 이른 말이 영이요 생명이라”

“도적이 오는 것은 도적질하고 죽이고 멸망시키려는 것뿐이요 내가 온 것은 양으로 생명을 얻게 하고 더 풍성히 얻게 하려는 것이라”

“나 여호와가 말하노라 너희를 향한 나의 생각은 내가 아나니 재앙이 아니라 곧 평안이요 너희 장래에 소망을 주려 하는 생각이라 너희는 내게 부르짖으며 와서 내게 기도하면 내가 너희를 들을 것이요 너희가 전심으로 나를 찾고 찾으면 나를 만나리라”

“유다가 은을 성소에 던져넣고 물러가서 스스로 목매어 죽은지라”

“사울이 교회를 잔멸할새 각 집에 들어가 남녀를 끌어다가 옥에 넘기니라”

“주께서 생명의 길로 내게 보이셨으니 주의 앞에서 나로 기쁨이 충만하게 하시리로다 하였으니”

“평안을 너희에게 끼치노니 곧 나의 평안을 너희에게 주노라 내가 너희에게 주는 것은 세상이 주는 것 같지 아니하니라 너희는 마음에 근심도 말고 두려워하지도 말라”

“너희는 여호와를 찾으라 그리하면 살리라 염려컨대 저가 불같이 요셉의 집에 내리사 멸하시리니 벧엘에서 그 불들을 끌 자가 없을까 하노라”

“여호와를 배반하고 좇지 아니한 자와 여호와를 찾지도 아니하며 구하지도 아니한 자를 멸절하리라”

“선한 일을 행한 자는 생명의 부활로 악한 일을 행한 자는 심판의 부활로 나오리라”